Port of Wilhelmshaven

야데베저항의 놀라운 성장




 유로게이트의 2018년 첫번째 통계는 야데베저항의 컨테이너 항만이 성장한 또다른 한 해였음을 보여준다. 다른 항만과 비교해보면 놀라운 성장세이다.

 빌헬름스하벤 야데베저항이 더욱더 역동적으로 성장하고 있다. 심해 컨테이너 항인 야데베저항은 2018년에 3년 연속 두 자릿수 성장을 달성했다고 터미널 운영사인 유로게이트가 밝혔다.

 구체적으로 약 65만 TEU가 빌헬름스하벤 컨테이너 터미널에서 처리되었다. 유로게이트에 의하면 이는 18.3% 증가한 수치이다.

 대형 유로게이트의 다른 대형 컨테이너 항만과 비교해보면 빌헬름스하벤 컨테이너 터미널이 얼마나 놀라운 성장세를 보여주는 지 알 수 있다. 브레머하벤은 1.3% 감소한 584만 TEU를 기록했다. 2018년 4월/5월에 있었던 해운 동맹의 스케줄 변경은 여기에 큰 영향을 미치지 않았을 것으로 추정된다. 유로게이트의 함부르크 컨테이너 터미널에서는 3%나 감소하여 165만 TEU를 기록했다.

 유로게이트는 독일 컨테이너 터미널 5곳에서 총 796만 TEU를 처리하여 0.2% 소폭 감소했다.

 유로게이트는 해외에서도 터미널을 운영 중이다. 지난해 또한 전체적으로 컨테이너 운송량을 거의 안정적으로 유지하는 것이 어려운 시장 환경이었다. 2018년에는 유럽 전역 12개 지역에서 총 1,410만 TEU를 처리했다. 복합 운송 컨테이너 운송량은 2.8% 증가하여 약 105만 TEU를 기록했다고 유로게이트는 밝혔다.

 유로게이트 그룹 CEO인 미하엘 블라흐(Michael Blach)는 “유로게이트는 2018년 매출액에 만족할 수 있습니다. 특히 독일에서 매우 안정적인 수준을 유지할 수 있었다는 사실에 만족하며 앞으로 유로게이트는 서부유럽 항만 및 새로운 경쟁자로 떠오르는 발트해 항만과 경쟁하게 될 것입니다.” 라고 말했다.

 역동적으로 성장하고 있는 야데베저항이 2019년에도 두 자릿수 성장을 기록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

미디어케이앤은 BVL(Bundesvereinigung Logistik  :  독일연방물류협회)의 한국대표부로 양국간 물류비지니스의 가교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