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om BVL

블록체인으로 일어날 물류의 변화



 블록체인에 대해 이미 많은 매체에서 다루고 있다. 그러나 그 중 몇 사람만이 블록체인에 대해 관심을 가지고 있다. 그리고 이 사람들은 블록체인으로 일어날 근본적인 변화를 예측할 수 있다. 이 기술은 논란이 있는 디지털화폐 비트코인으로 알려져 있다. 블록체인의 개념은 은행업계가 깊은 신용의 위기로 치닫고 있었던 2008년부터 생겨났다. 또, 블록체인의 특징은 중앙의 권력이 관리하지 않는다는 것이다. 그래서 이 기술로 인해 은행이나 플랫폼, 공증인, 그리고 변호사와 같은 중간매개체가 불필요하게 될 것이다.






 현재 블록체인은 금융 분야로부터 독립하고 있다. 일부 산업계와 물류 기업들도 블록체인을 이용할 분야를 고려 중이다. 어떻게 이용될 것인지는 중간 규모 기업과 관련이 있다. 중간 규모 기업들은 블록체인을 이용하여 프로세스의 속도를 높이고, 트랜잭션의 보안을 강화할 수 있으며 비용을 낮출 수 있다. 현재 블록체인은 오픈소스 애플리케이션으로뿐만 아니라 회사 내부의 솔루션으로도 사용하고 있다.






기술의 배후에는 무엇이 있는가?


 블록체인은 일종의 디지털 장부 또는 아카이브이다. 예를 들어 제품이나 배송을 위해 모든 트랜잭션을 시간 순으로 기록할 수 있다. 재산 소유자에서부터 환자 기록과 보험의 경우에서 식품의 출처에 이르기까지, 이론적으로 프로그래밍이 가능한 모든 것을 기록할 수 있다. 지속적으로 업데이트되는 데이터베이스는 특정 서버가 아닌 많은 컴퓨터에서 실행되므로 사이버 공격이 더욱 어렵다.


 일련의 데이터 블록에서 트랜잭션이 암호화되어 기록된다. 공용 키 및 개인 키가 사용된다. 각 입력된 트랜잭션은 승인된 참가자가 직접 확인하고, 공개하고, 모든 공급망 파트너의 컴퓨터에 동시에 저장할 수 있다. 블록체인은 모든 것을 기록한다. 심지어 영원히.


 참여하는 모든 관계자는 데이터베이스와 그 이력에 접근할 수 있다. 모든 사람들은 무슨 일이 일어나는지 알 수 있다. 따라서 아무도 모르게 그 데이터를 조작할 수 없다. 예를 들어, 공급망을 따르는 모든 트랜잭션은 변함없이 안전하게 유지되며 또한 볼 수 있다. 사용자는 익명으로 유지하거나 다른 ID확인을 선택할 수 있다. 블록체인은 기본적으로 공공성이 있다. 그러나 닫힌 장부를 설계하는 것은 가능하다. 또한 확장이 가능하므로 임의의 참여하는 관계자 다수를 원활하게 통합할 수 있다.


 더 나아가 사용자는 자동으로 트랜잭션을 작동시키는 알고리즘과 규칙을 설정할 수 있다. 따라서 이 기술은 지능형 소프트웨어의 형태로 전자 계약, 이른바 스마트 계약의 기반을 형성한다.






블록체인을 이용하려는 해운물류업계


 지금까지는 IT그룹 IBM이 주로 공급망에 참여하는 관계자의 이익을 개척하고 있다. 이 프로젝트의 파트너로는 소매그룹 월마트나 물류그룹 머스크가 있다. 머스크와 함께 개발한 산업용 솔루션은 더욱 쉽고 빠르게 컨테이너 운송을 간소화, 가속화 그리고 투명화하는 데 기여할 것이다.


 해운업계는 상당한 비용 절감과 국제거래의 상당한 증가를 기대하고 있다. 블록체인을 이용하여약 15% 가량의 거래량이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네덜란드 로테르담 항은 이미 블록체인 애플리케이션의 테스트를 발표했다. 벨기에 앤트워프 항은 컨테이너 물류를 자동화하기 위한 프로젝트에 착수했다. DB 쉥커와 함부르크 쉬드는 오스트레일리아에서 블록체인의 보안기준을 개발하는 데 주도권을 잡았다.








------------------

미디어케이앤
BVL(Bundesvereinigung Logistik  :  독일연방물류협회)의 한국대표부로 양국간 물류비지니스의 가교역할을 하고 있습니다.